[청소년상담] 심리상담 허그맘에서 알려드리는 사춘기자녀와 대화하기

 

안녕하세요 청소년상담 심리상담 허그맘입니다.

오늘 허그맘에서 알려드리는 내용은 바로 사춘기 자녀와 대화하는 방법입니다.

 

 

 

 

딸과 아들과 대화를 할 때 서로 다르게 대해야 한다는 점을 알고 계셨나요 ?

오늘 청소년상담 심리상담 허그맘에서

알려드리는 사춘기 딸, 사춘기 아들과의 대화법을 참고해보세요 :-)

 

 

 

 

 

 

사춘기 딸과 대화하기

 

첫 번째, 세상에서 가장 유익한 소리는 무엇일까요 ?

 

바로 부모님의 '잔소리' 입니다. 부모님의 잔소리만 귀기울이고 실천했다면

우리는 지금, 우리가 생객했던 모습보다 훨씬 더 괜찮은 모습일지도 모릅니다.

 

그런데, 그렇게 세상에서 가장 유익한 소리인 잔소리가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내 자녀의 마음에 진정성 있게

전달되기 위해서는 부모는 자녀의 마음이 되어서 내 자녀에게

부모님의 이야기가 어떻게 받아들여지는지

객관적으로 이해하고 파악할 수 있어야 합니다.

 

부모님의 잔소리가 아무리 귀하고 옳다고 할지라도 잔소리속에

담긴 깊은 뜻과 애정의 마음이 자녀에게 쉽게 전달 되지 않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오히려 부모의 말을 통해 자녀가 듣는 건 부모가 그들의 마음을

얼마나 알아주느냐 입니다.  그러므로 특히 감수성에 예민한 딸에게

딸에 대한 부모의 진심어린 사랑과 믿음이 전달될 수 있게

말을 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문제가 된 행동과 딸이라는

사람을 구별해야 합니다. 잘못된 행동은 잔소리하되,

부모의 사랑까지 언제나 변함없음을 확인시켜주는것이 필요합니다.

 

 

 

 

 

 

 

두 번째, 협상할 수 있어야 합니다.

 

따뜻한 잔소리도 할 수 있어야 하지만 자녀와의 협상도 할 수 있어야 합니다.

자녀가 화장을 진하게 하거나, 새벽에 집에 들어왔을 때  곧바로 감정적으로 반응하지 않습니다.

다음날까지 기다렸다가 엄격하면서도 온정어린 마음으로 대화를 합니다.

부모는 자녀를 대할 때 마치 검사나 경찰관처러 취조하듯 나무라듯

대하지 않는것이 바람직합니다. 요즘 자녀가 좋지 않는 친구들과 어울림이

잦은 것 같아서 염려가 된다면 자녀의 친한 친구들을 집으로

모두 초대해서 정성껏 음식을 대접해줍니다.

 

그러면 자녀는 친구나 부모앞에서 자기 가치감을 느끼게 되고

부모는 자녀와 어울리는 친구들을 직접 볼 수 있는 기회가 됩니다.

 그리고 난후, 집에 다녀갔던 친구들에 대한 이야기를 자녀와 함께 나누어봅니다.

 

 

세 번째, 기다릴 줄 알아야 합니다.

 

'사춘기' 는 시작과 끝이 있는 삶의 한 과정' 이라는 점을 생각하고

마음에 여유를 지니는것이 좋습니다.

부모와 자녀가 함께 지나야 하는 시기에 겪어야 하는 부분들을

좀 더 견디고 기다릴 수 있는 힘과

부모님이 자녀의 나이였을 때 나의 모습을 떠올리고

'그때 내 부모님이 나에게 이렇게 대해주셨더라면...' 하는

마음으로 자녀를 대해주신다면 입가에 미소와 함께 여유가 만들어질 수 있습니다.

 

 

 

 

사춘기 아들과 대화하기

 

첫 번째, 사춘기 아들을 생각이 건강하고 아무 문제 없이

부모님을 존경하는 이상적인 사춘기 아들의

모습은 기대하지 않는것이 바람직합니다.

 

두 번째, 이제 사춘기 아들은 더 이상 부모님 말씀이라면 잘 듣고

따랐던 아동기의 그 아이가 아니라는 것을 인정하고

받아들여야 합니다. 자녀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인정해주는것을

자녀들이 가장 원하는 부분입니다.

부모의 기대를 충족시켜주는 자녀가 아니라, 지금 내 눈앞에

있는 자녀를 있는 모습 그대로 수용해줍니다.

 

 

 

 

세 번째, 항상 자녀를 최고로 대해주고, 누구와도 절대 비교하지 않습니다.

 

자녀에게 잔소리를 할 때 , 형제 혹은 모범적인 다른 친구와 절대로 비교하지 않도록 합니다.

사춘기 아들의 자존심이 상하면 자신을 믿어주지 않는

부모님과의 관계는 회복되기 어려워집니다.

그리고 자녀가 비교를 당하게 되면, 동기부여가 되기보다는

자기 자신에 대한 좌절감을 경험하고 마음에 상처를 입게 됩니다.

 

공부를 잘 하게 하려고 그렇게 공부를 하면 도대체 어떻게 하려고 하느냐고

윽박지르기 보다는 공부를 하면서 새로운 것을 알아가는 즐거움,

선생님께 인정받는 기쁨을 느끼도록 도와주는편이 훨씬 효과적입니다.

단기적으로보다는 장기적으로 성취감과, 유능감 ,

무엇보다도 자기 자신에 대한 긍정성을 갖도록 도와주는것이 중요합니다.

 

 

 

 

 

어디에서도 배운적 없는 부모와 아이의 관계 모든게 어렵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청소년상담 심리상담 허그맘과 함께라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허그맘의 200여명의 든든한 전문가가 우리 아이와 함께 아파하고

아이의 건강한 마음을 만들어주기 위해 아이들만을 생각하겠습니다.

 

 

허그맘 상담및문의 1600-6226

허그맘 홈페이지 바로가기 www.hugmom.co.kr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