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행동별 훈육법 



안녕하세요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 일산센터입니다

오늘 허그맘 일산센터에서는 

아이 행동별 훈육법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 아이가 마음에 안 들면 물건을 던지거나 때려요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아이의 공격성은 돌 이후에 나타난다고 전합니다.

본인이 원하는 대로 되지 않으면 엄마를 때리고 

물건을 던지면서 화를 내기도 합니다.


아직은 아이가 본인의 정서를 적절하게 표현하고 

조절하는 방법을 습득하지 못한 시기기 때문에

정상 발달과정에서 보일 수 있는 행동이기는 합니다. 


하지만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던지고 대리는 모습을 보였다는 것은 

"엄마, 난 화가 날 때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몰라요 알려주세요"

라고 말하는 시기인 것입니다. 

커가면서 훈육을 하지 않고 다른 표현 방법을 알려주지 않는다면

 공격적으로 정서를 표출하는 행동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아이에게 "화가 났구나, 짜증이 났구나, 하지만 엄마를 

때리는 것은 안돼" 라고 단호하게 알려주고 

말로 표현하도록 반복적으로 알려줘야 합니다. 

한 번에 행동이 수정되지는 않지만

 반복적으로 인내심을 가지고 해야 합니다. 



더불어 이런 행동에 대해 일관되게 대응하는것이 좋습니다.

평소에 화나는 감정을 해소할 수 있는 신체놀이 

허용가능한 범위의 다양한 놀이(신문지 찢기. 풍선 터뜨리기) 등을 

경험시켜주는것이 좋습니다.

점차 시간이 지나고, 언어 표현이 증가되면서 

좋아질 수 있는 행동이니 너무 엄려할 필요는 없습니다. 







## 시도 때도 없이 손가락을 너무 빨아 걱정입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아이는 탄생부터 돌 무렵까지 ' 구강기' 라 속한다고 전합니다. 

빠는 것을 통해서 세상을 탐색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때 과다한 욕구 만족 및 욕구불만이 이뤄진다면 

연령이 지나서도 빨기를 멈추지 않습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아이가 빠는 행위를 할 때 어느 정도 

허용해주는 범위에서 자연스럽게 다른 쪽으로

 관심을 돌리는 것이 좋다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살짝 손가락을 빼서 장난감을 쥐어 주거나 

심심하지 않게 함께 놀아주는 것으로 대처해보세요.







잠잘 때 손가락을 빤다면 손을 잡아주는것을 추천합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대신 3세가 넘어서도 손가락을 계속 빨면 

심리상태를 살펴봐야 한다고 전합니다. 


아이가 불안감 및 긴장을 느끼는 상황이 있는지

불안하거나 스트레스를 받을 때 손텁을 무는 행동이 

더 심해지지는 않는지 확인해보는것이 좋습니다. 







만약 스트레스 요인이 있다면 이를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놀이 방법을 찾아 엄마와 함께 해보는것과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에서는 

평소 본인의 정서를 잘 표현하고 인식할 수 있도록

 아이의 정서를 읽어봐 주고 아이의 기분을 

많이 불어보는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 일산심리상담센터 일산아동상담 허그맘 전국센터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