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심리상담센터, 동생을 만날 마음의 준비하기 ! 


안녕하세요 일산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입니다

오늘 허그맘에서는 출산을 앞둔 부모님들을 위해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동생 출산을 앞툰 큰 아이의 행동이 달라지기 시작 

임신 초기에는 동생을 기대하며 기뻐하던 아이가 전에 

보이지 않던 불안 증상들을 나타내기 시작한것 

출근하는 엄마의 다리를 잡고 우는가 하면 유치원 가는 것도 

거부하고 잠자리에 들기 전 무섭다는 말을 자주 한다.






이쯤 되면 부모는 아이의 심리상태를 염려하고 

동생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을 큰 아이가 안쓰러워

작은 아이를 마음 놓고 돌볼 수 있을지 고민하기도 합니다.

옛 어른들을 이러한 증상을 일커어 

'아우를 탄다' 라고 표현했는데, 이말에는 동생에게 

부모의 사랑을 빼앗길까 불안한 어린 형의 심리를 바라보는 

자연스러운 시각이 담겨져 있습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의 불안 반응에 

부모가 의연하게 대처하지 못하면 

아이의 불안이 가중되거나 고착되기 쉽고 

어떤 부모는 큰 아이의 마음이 상하지 않도록 

갓 태어난 아이를 안아주거나

수유하는 모습을 숨기기도 한다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그러나 형이 아우를 보는 일은 특별한 

경험이기는 하나 지극히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모든 것이 처음 겪는 일이다 보니 불안하고 당황스럽고 

질투를 넘어서도 화도 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현상을 보아야 합니다.








일산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배나 남산 만하게 불러오는

 엄마를 보며 걱정과 동시에 언제든 달려들면 

두 팔 벌려 안아주던 엄마의 달라진 

행동에 거절감, 상실감을 느낄 수 있기에

아이가 아우를 볼 마음의 준비를 할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도움을 주는것이 좋다고 조언합니다.








* 동생을 만날 마음의 준비 이렇게 해보세요 *


1. 엄마의 신체 변화를 미리 알려주고, 

엄마가 아픈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합니다.

2. 동생과 엄마의 안정을 위해 아이가 도울 수 있는 방법으로 

조심해야 할 행동 지침을 즐거운 분위기에 함께 정합니다.

3. 출산일과 관련된 환경변화가 갑작스럽게 느껴지지 않도록 

달력에 표시도 하고 산후조리기간 동안 

누가 돌봐줄 것인지에 대해 알려줍니다.

4. 출산한 동생을 만나는 시간이 축제가 되도록 형이 된 것에 대한 

기념선물과 함께 축하행사를 하는것도 

특별한 느낌을 줄 수 있습니다.

5. 동생을 돌보는 어른들의 행동에 질투심을 보일때마다

 자연스럽게 공감해주며 받아들일 수 있도록 기다려줍니다. 






6. 동생엄마가 동생을 돌보는 모습을 보며 

부정적 감정을 드러내더라도 그 시간을 견디어 준 수고에 

고마움을 표현하며 토닥여 줍니다. 

7. 동생에 대한 긍정적인 태도를 찾아 칭찬을 아끼지 않습니다. 

8. 형이 동생을 안아주거나 쓰다듬어 주는 

친밀한 행동을 습득해 가도록 모범을 보이며 지지해줍니다.

9. 형이 아기였을 때 돌봄을 받는 장면들이 담긴 

사진들을 꺼내어 놓아 부모의 사랑을 확인하고 

동생의 사랑 속에 성장해 가는 것을 받아들이도록 돕습니다.

10. 방해 받지 않는 시간을 할애하여 

동생 출산후에도 변함없이 부모의 사랑으 

받고 있음을 믿게 돕습니다. 


▽ 심리상담센터 허그맘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