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심리치료센터 허그맘 도움말

JTBC, 목검으로 엉덩이 100대? 훈육과 학대 사이

 

 

 

 

 

 

강원도 원주의 무술관에서 7세 아이가 체벌이라는 이유로

각목으로 100대에 달하는 매를 맞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곧 바로 이 아이는 병원에 실려가고 말았지만,

해당 무술관의 사범은 학대가 아닌 '훈육'을 위해서라고 하는데요,

꼭 무술관이나 어린이집과 같은 교육기관이 아니더라도

아이에 대한 체벌이 훈육인지 학대인지 그 논란은

매번 도마위에 오르는 것 같습니다.

 

 

 

 

 

기사 및 이미지 출처 : JTBC 홈페이지 뉴스 영상
http://news.jtbc.joins.com/html/093/NB10692093.html

 

 

 

 

 

무술관의 사범의 입장은 이러합니다.

아이가 다른사람의 물건에 손을 대는 버릇을 고치고나 체벌을 한 것이고

무자비하게 각목으로 엉덩이 100대를 때린것이 아닌

10대씩 나눠서, 훌쩍이는 아이와 이야기하며 체벌했다는 것인데요,

 

 

어머니는 아이를 씻길때 발견한

다리 가득히 퍼진 피멍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목검으로 체벌을 받은 뒤 아이는 눕지도,겁지도 못한 상태였기 때문에

곧바로 응급실에 갔다고 하는데요,

 

 

 이러한 신체적인 증상도 염려스럽지만

사건을 당한 뒤 평소 밝은 성격이었던 아이는

말수가 줄고 짜증이 늘어나는 듯 2차적인 심리문제도 염려스러웠습니다.

 

 

이에 아동청소년 심리치료센터 박동혁 원장은

나중에 유사한 상황에 노출되거나 단서를 접하게 되었을 때,

갑자기 이 사건이 떠올릴 수 있으며, 완전히 망각되지 않고

악몽의 형태로 떠올릴 수 있어 이후 아이의 심리에 악영향을 미친다고 하였습니다.

 

 

 

 

 

 

 

잘못된 아이의 행동을 바로잡는데

꼭 각목으로 100대를 때리는것이 가장 효과적이었을까요?

폭력과 체벌만이 답이 었을까요?

아무리 좋은 목적의 훈육과 양육이라 할지라도

아이의 정서,신체에 나쁜 상처만 남는다면 훈육이라 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아동청소년 심리치료센터 허그맘 문의

 

1600-6226

www.hugmom.co.kr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 기가 막힐 노릇입니다 얼마나 공포에 떨엇을지....너무 분노에 말이 안나옵니다 저게 상식이 잇는건지 무도를 가르처도 교육자인데 자기가 가를치는 학생 7세에대한 공부는 하고 교육을해야지 어린 사부들이 애도 안키워보고 유아에대해 무지한 어린 교육자를 채용하는 관장 역시 처벌해야 마땅합니다

    2014.12.26 03:01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