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둘째를 질투하는 첫째







안녕하세요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노원센터입니다.

두 아이를 키우다보면 첫째가 둘째를 질투해서

다툼이 잦은 경우 부모님들의 고민이 커지기 마련입니다.


오늘은 이러한 경우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노원센터에서 알려드리겠습니다.







둘째가 태어나고 부모의 사랑이 나누어지면서

 동생이 내 사랑을 빼앗아 갔다는 생각이 들게 되면서 

첫째 아이가 소외감을 느끼고 질투하는 경우가 발생하곤 합니다.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노원센터에서는 

상대적으로 갓 태어난 아이에게 쏠리는 관심으로 

인해서 질투하는 첫째를 훈육하기도 했지만 

그 결과는 나어지지 않고 심해지는 경우도 발생합니다.







이에 나아지지 않는 첫째의 질투,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노원센터에서는 

다음과 같이 행동하길 권하고 있습니다. 



첫째, 동생을 탐색하고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동생이 갓 태어난 경우 첫째가 동생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동생과 함께하며 관찰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하세요.



둘째, 동생의 육아과정을 통해서 사랑받았음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하세요.


갓 태어난 아이의 경우 함께 탐색하기도 관찰하기도 하고,

동생과 사진을 함꼐 찍는 등 자라는 시기에 동생처럼 

사랑을 받았음을 이해시킨다면 이러한 현상을 점차 완화될 것입니다. 



셋째, 함께 육아 놀이에 참여해보세요 


의도하지 않았지만 행여나 다칠까 격리시키는 육아를 하고 계신가요 ?

이러한 행동은 아이에게 소외감을 주고 

오해를 불러일으켜 첫째가 둘째를 미워하게 되는

 요소될 수 있다는 점을 기억하는것이 필요합니다.






간혹 동생의 물건을 뻇고 돌려주지 않는 등

 관심 표현을 퇴행적인 행동으로 보이기도 하는데요


이러한 점을 다그치지 말고 함꼐 육아 놀이에

참여하게끔 유도하여 함께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세요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노원센터에서는

 육아에대한 고민을 함께 해결하고 

향후 육아에 대한 코칭까지 도와드리고 있습니다.


해결되지 않는 육아고민이 있다면 허그맘과 함께 상담해보시기 바랍니다. 



▼ 노원아동심리 노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노원센터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