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상담센터] 엄마와 떨어지지 않으려는 아이 ! 


안녕하세요 아동상담센터 허그맘입니다

오늘 아동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엄마와 한순간도 떨어지지 않으려는 

바로 엄마 껌딱지 아이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Q. 엄마 껌딱지인 우리아이, 어떡하죠 ?


A.엄마와 분리될 때는 양육의 규칙성을 부여해주세요 


아동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애착은 대체로 1차 양육자인 

엄마로 부터 5~6세까지 꾸준히 발달합니다

특히 2~3세의 아이들은 양육자에 대해 의존성이

높은 상태이기 때문에 엄마와 분리되는 건 

아이들에게 굉장히 힘든 경험입니다.







하지만 아동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은 분리되는게

 서서히 연습이 되면서 어느 시기가 되면 

불편하지 않은 분리가 일어냐아 한다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아이가 반복적으로 분리를 힘들어한다면 불안정애착 

분리불안에 대해 고민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아동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대체로 분리불안은 

양육의 규칙성이 떨어질 때 발생한다고 말씀드립니다.

불안이라는것은 결과의 예측성에 의해 좌우됩니다.

'엄마, 아빠가 나를 언제 떠날지 모른다' 는 생각을 

가진 아이는 엄마, 아빠와 늘 함께 있어도 불안해하고 힘들어 하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짧은 시간이라도 아이에게 규칙성을 부여하고 

분리가 될 때는 사전에 어떤 이유로 몇 분을 떠나는 

다시 돌아올거라는 설명을 해주는것이 좋습니다.

아이와 다시 만났을 때는 분리됐을 때 아이들이

 경험했을 불안감이나 좌절감을 충분히 이해해주고 

다독여주는것이 필요합니다.



▽ 아동상담센터 허그맘 전국센터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