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심리상담센터 편식하는 아이 때문에 고민이라면! 


안녕하세요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심리상담센터입니다.

오늘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의 식습관에 대해서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부모는 골고루 많이 먹이고 싶고, 아이는 맛있는 것만 골라 먹고 싶습니다.

하지만 부모가 아이의 성장에 대한 염려로 식사에 지나치게 개입하고

강요하는 과정은 부모와 갈등을 야기 하고,

식사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과 음식에 대한 선입견을 더욱 강화시키기도 합니다.


따라서,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창원센터에서는 골고루 먹여야 

건강하고 키 성장에 도움이 될 수는 있지만 

식사시간마다 서로 스트레스를 받으며 실랑이를 하는것은 

오히력 독이 될 수 있다고 말합니다.





중요한 것은 음식과 식재료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과 선입견이 생기지 않도록 하는것과, 

지금 먹기 않더라도 친해질 수 있는 기회를 주는것 

식사시간은 몸과 마음이 충전하는 시간이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편식하는 아이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창원센터의 솔루션을 하나씩 실천해보세요.






하나. 부모가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여주세요.


감각이 예민한 아이, 탐색 시간이 오래 걸리는 아이는 

처음 접하는 식재료에 거부적일 수 있습니다

또한 예민하지 않다고 하더라도 맛이 없다고 느껴지면 

다시 그 음식을 먹어보려고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 바로 그 음식을 먹는 것이 중요한 게 아니라 

생활 속에서 식재료나 음식을 자주 접하고

친해질 수 있는 기회를 갖는 것이 필요합니다.



둘. 식판을 비우는 기회를 주세요.


부모는 골고루 많이 먹이고 싶은 마음에 그릇에 부모가 

원하는 종류의 반찬과 양을 담습니다.

그러다보면 꼭 음식이 남고, 부모는 음식을 다 먹이기 위한 실랑이가 또 시작됩니다.

증요한 것은 식판을 비우는 경험을 통해

 아이는 성취감과 만족감, 칭찬을 받고, 식사시간에

긍정적인 기억을 만들어 가는것입니다.


또한 선택할 수 있는 아이는 자신의 식단을 정하는데 

참여할 수 있게 하고, 자신이 바라는 반찬과 부모가 바라는 

반찬의 양을 스스로 결정하여 다 먹어 식판을 비우는 경험이 중요합니다. 



셋. 지금 먹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창원심리상담센터에서는 생각해보면 우리도 어린시절 

싫어하는 반찬 한 두가지가 있었고

억지로 먹었던 반찬은 성장해서도 싫어하는 경우가 많은데

그 이유는 반찬에 대한 부정적인 기억과 경험 때문인 경우가 많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성장하면서 입맛이 달라지듯 전에 먹지 않았던 

음식을 먹게 되기도 하는데 이처럼 지금 먹지 않는다고 

성장하면서 계속 그 반찬이나 식재료를 거부하지는 않을 수 있습니다.


다만 지금 그 음식이나 식재료에 대한 부정적인 

기억이 누적된다면 그 음식과는 친해지기 어려울 수 있으니

지금 먹지 않느다고 걱정하고 다그치지 마세요.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심리상담센터에서는 

유대인은 절대 밥상머리에서 아이를 혼내지 않고

혼낼 일이 있더라도 식사를 마친 후에 하며

식사시간은 가족 간의 대화를 통해 

유대를 돈독히 하는 시간으로 보냈다고 말씀드립니다.


너무 조급하게 생각하지 말고 아이의 선택을 존중해주세요. 

식사는 언제나 즐거워야 합니다 ! 




그리고 아이의 식습관 때문에 고민이라면 

창원심리상담센터 튼튼쑥쑥검사로 아이의 식습관을 점검해보세요.


아이의 식생동에 대한 문제와 건강 상태 및 식사 환경개선을 

심리전문가와 심리검사와 상담을 통해 점검해볼 수 있습니다.





밥상 위 전쟁 이제 그만 !


밥 안먹는 우리아이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심리상담센터

창원센터 전문가와 이야기 나누어보세요 ~~





>> 창원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심리상담센터 창원센터 << 


허그맘 심리상담센터 창원센터 상담문의번호 

055.289.7255/ 010.4289.7255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23-7 토토스빌딩 4층 | 허그맘허그인 심리상담센터 창원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ugmom 허그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