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에서 알려드리는 좋은엄마란 ?

 

안녕하세요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입니다.

오늘 허그맘에서 준비한 내용은 바로 좋은 엄마란

어떤 엄마인지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좋은엄마란 무조건 아이에게 착한 엄마일까요 ?

아닙니다.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에서는

착한 엄마가 아닌 든든한 엄마

엄마는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야 한다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엄마들은 이미 많은 부모교육에 관한 책들과 자료들을 통해서

아이에게 화를 내면 안되고 참아야 하고 차근차근 설명하여

주어야 한다는것을 이미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많은 책들에서 말하고자 하는것은 참아주는

착한 엄마가 되라는 의미는 아닙니다.

아이가 원하는 것을 들어주는것도 필요하지만 적절하게 일관되게

안 되는 것에 대해서 알려주는 것도 필요합니다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을 양에

비유하자면 초원위에 양을 키운다면 풀을 먹도록 양을 초원위에

놓으라는 의미가 아닌 단단한 울타리를 넓게 치고 키우라는 의미입니다.

양이 이 안에서 자유롭게 놀 수 있지만 울타리 밖으로

나갈 수 없다는 것을 알려주어야 합니다.

 

양은 단든한 울타리 안에 있을 때가 울타리가 없는

초원보다 더 안정감을 느끼게 됩니다.

즉, 엄마는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야 합니다.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에서는 엄마의 울타리 안은

아이가 감정을 표현하고 원하는것을 들어주는 곳이라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엄마는 위험한 것, 다 칠수 있는것, 먹을 수 없는 것

하지 말아야 하는 것 등 울타리 밖에서 대처할 수 있도록

알려주고 보호하여 줍니다, 그래서 울타리 안의 아이들은 편안하게

있을 수 있고, 엄마의 울타리가 든든 할수록 아이는 안정감을 느끼게 됩니다.

즉! 울든든한 울타리는 사회성의 기준이 됩니다.

 

 

 

 

 

 

아이가 하지말라고 하는 것들을 어기고 다시 지키고 하는

 실랑이를 통해서 사회성이 성장하는것입니다.

아이가 스스로 규칙을 지키는 방법,

할 수 있는것과 하지 말아야 하는 것을 구분하는 방법을 알아가는 과정입니다.

또한 하고 싶지만 기다려야 한다는 것 등 사회생활을

 하면서 알아야 하는 기술들을 엄마로부터 배우는 과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에서는 엄마의 울타리의 크기

즉, 엄마가 아이들이 원하는 것을 들어주는것이

제한 보다 더 커야 한다고 말씀드리고 있습니다.

아이가 원하는 것이 받아들여진다면 세상을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고

반면에 아이가 원하는 것에 대해서 거절감을 경험하게 되면

세상을 부정적으로 받아들이게 되면서 여러가지 어려움이 생겨납니다.

그래서 엄마는 아이에게 수용과 제한의 비율도 중요합니다.

 

<아동심리센터 허그맘 전국 동시 이벤트>

 

 

 

 

물론 아이에게 착한 엄마보다는 적절하고 일관된

엄마가 되어주는 것이 더 어려 울 수 있습니다.

하지만 ! 참아주다가 엄마의 한계를 넘어서 갑작스럽게

 감정을 폭발하고 혼을 내면 아이는 더 불안하게 됩니다.

그래서 엄마의 인내심 안에서 수용과 제한이 있는 것이

아이와 엄마가 인정될 수 있습니다.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 홈페이지를 방문하시면 다양한 육아TIP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엄마의 마음 허그맘에서 똑똑한 엄마가 되어보세요

허그맘을 만나면 아이에게는 행복한 웃음을

선물해줄 수 있습니다. :-)

 

▽ 아동심리센터 아동청소년상담 허그맘 전국 센터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