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고집쟁이 우리아이 

 

안녕하세요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입니다

오늘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에서는

4세 시기 고집쟁이 아이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이 시기의 아이들은 자율성이 커지면서 "내가 할거야" ,"혼자 할거야 ", "싫어, 안해"라는 

말을 수도 없이 많이 합니다.

아이들은 자신의 능력을 시험하고 싶은 마음도 있고 

부모에게 자랑하고 인정 받고 싶은 마음도 있습니다.

그래서 의지를 표명하지만 아직 감정이나 행동, 생각을 

조절하는 것이 미숙하여 고집을 부리거나  떼쓰기와 같은

 모습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부모들은 이전하ㅗ 다르게 

강하게 고집을 부리는 아이가 낯설기도 하고

때론 매번 같은 훈육을 하느라 지치기도 합니다.

 

Q. 갑자기 고집이 세진 이유가 뭔가요?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에서는 4세가 되면서 

아이가 변했다는 이야기에 부모들은 대부분 공감합니다

아이들이 보이는 고집이나 떼쓰기의 많은 부분에는 

'지금 당장 원하는 것을 들어줘' 라는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아이는 스스로 하고 싶어 하지만 

부모가 기다려 줄 수 없는 상황에서 재촉을 받을 때

"내가 할래" 라고 더 강하게 이야기 하거나 

장난감을 원한다고 이야기 하였지만 안된다고 

거부당한 경우 "사줘, 사줘" 하면서 울거나 고집을 부립니다.

 

 

 

여기서 중요한 부분은 아이의 욕구가 충족되지 않은 것 입니다.

아이는 자라면서 신체 뿐만 아니라 심리적인 부분도 더욱 성장합니다.

자신의 다양한 욕구가 충족 되지 않았을 때 

실망감과 짜증, 화 등의 부정적인 김정이 발생되는 것은 

당연한 일 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에서는 

아직은 자신의 감정, 생각, 행동을 조절하는 것은

 미숙한 상태라 고집 부리기나 떼쓰기의 형태로 

자신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것 입니다. 

 

Q. 자기 주장에는 어떤 욕구들이 숨어 있나요 ?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에서는 

우리 모두는 다양한 욕구를 가지고 있고 아이들도 같다고 말합니다

이 시기의 아이들은 자율과 관계에 대한 욕구가 자라나고,

사회에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존재이길 바랍니다.

가정은 아이에게가장 먼저 경험되어지는 '작은사회' 입니다.

 

가족 안에서 아이는 자율성과 사회적 욕구를 충족하면서 자기에 대한 

긍정적인 자아상을 키워 나갑니다.

그래서 이 시기에 보이는 아이의 자기주장은 부모의 사랑과 보살핌만 

받는 수동적인 존재가 아니라 '자기' 라는 주체적인 인격체로 

성장하려는 이간의 가장 기본적인 욕구 인것 입니다.

 

- 부모의 대화 방해 , 같은 행동 반복 - > '나 좀 봐주세요. 관심 받고 싶어요'

>> 아이의 이야기를 들어주세요

- 조르기, 화내기, 울기, 소르지르기., 힘겨루기 -> '나도 선택하고 결정하고 싶어요'

>> 선택권을 주세요. 올바른 행동에 대해 정보를 제공해주세요.

- 의기소침, 가운없음 -> '격려해주세요, 나를 지지해주세요'

>> 더 많이 격려와 지지를 해주세요.

 

 

Q. 자기 주장이 강한 아이 어떻게 양육해야 하나요 ?

1. 아이의 존재를 그대로 인정해주기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에서는 

부모는 아이와 다른 사고 능력, 욕구, 개성 등을 가진

독자적인 존재라고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그 차이를 인식하고 존중하는 것이 아이의 마응믈 이해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출발점입니다.

아이들은 이를 통해 부모와 더욱 좋은 관계를 맺게 되고 

부모의 훈육도 따를 수 있게 됩니다.

 

2. 상황과 욕구에 대한 관찰과 공감 

아이아 이야기 하는것이 무엇인지 알기 위해서는 

상황을 이해하는것이 필요합니다.

아이의 마음을 이해가 되어 질 때 부모도 아이에게 정확한

 공감을  할 수 있습니다. 아이의 진짜 마음을 알아차리고 

읽어주는 것 만으로도 아이는 위로 받고 순간의

만족을 참아내는 방법을 알아가게 됩니다.

 

3. 격려해주세요.

아이가 하는 자기주장에는 스스로 하고 싶어하는 마음이 있습니다.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에서는 아이가 성장할 때 

변화가 찾아오듯 부모에게도 새로운 태도와 변하가 필요하다고 이야기 합니다.

아이가 혼자서도 할 수 있도록 믿어주고 

기다리면서 격려해주는 것도 필요한 시기 입니다.

부모의 관대한 자세는 아이가 세상과 자신에 대한

 통제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와

용기와 자기긍정이라는 바람직한 가치를 심어줄 수 있습니다.

 

아이의 떼쓰기로 고민된다면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 심리상담센터 대전중구센터

심리상담, 심리검사, 심리치료 

각 분아별 전문가와 이야기 나누어보세요.

 

상담기록과 방문기록이 남지 않는 

허그맘허그인 대전중구센터는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아이 마음 첫 산책, 허그맘허그인 전문가와 함께하세요

>> 대전심리상담센터 유아심리상담센터 바로가기 <<

상담문의:042.710.6255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