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우리아이 식습관검사


안녕하세요 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허그맘입니다.

오늘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의 식습관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식사시간마다 전쟁 아닌 전쟁을 치르게 하는 아이들의 편식하는 습관 ! 

우리아이 어떻게 해야 밥 잘먹는 아이로 키울 수 있을까요 ?

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 알려드리는 우리아이 식습관 훈련방법 







하나. 식사시간을 정하고 규칙적으로 


아이가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해 나갈 수 있도록

 식사시간을 명확히 하도록 합니다.

식사를 준 시점부터 30~40분 정도가 식사시간임을 알려준 뒤 

시간이 지나면 밥을 먹을 수 없다는 

규칙을 적용하도록 합니다.

한 번 정한 식사시간을 반드시 지켜 아이에게 

식사시간을 인지시켜주는것이 필요합니다.


둘. 식사 중에는TV 나 스마트폰 끄기 


가정에서 아이가 밥을 잘 먹지 않는다고 텔레비전이나 

스마트폰 앞에서 밥을 먹게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아동심리상담센터 강남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이러한 행동을 밥을 더 먹게 하기 위한 

방법이기보다는 아이에게 스마트폰 중독이라는

 또 다른 잘못된 습관을 만들어주게 되므로 

식사는 되도록 식탁 혹은 정해진 장소에서 일정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셋. 가족이 함께 밥 먹는 시간을 늘리는것이 필요


가정에서 최소 일주일에 3회 이상 온 식구가 함께 모여

식사를 하도록 노력하는것이 좋습니다.

단 이때 아이가 음식을 골고루 먹지 않는다고 

꾸짖지 않는것이 필요합니다.

부모와 형제, 자매가 음식을 골고루 먹으면 

아이도 자연스럽게 따라 먹게 돼 편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넷. 아이에게 선택의 기회 주기 


아동심리상담센터 강남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가 먹을 음식을 식판에 직접 담도록 하는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전하고 있습니다.

또 아이와 함께 마음에 들어하는 캐릭터 식기를 구입해 

아이가 좋아하는 캐릭터가 새겨진 그릇에 

요리를 담으면 친숙함으로 음식 재료에 대한 거부감을 줄 일 수 있지만 

단. 이때 식기를 사용할 때는 식탁전체 식기 중 

일부에 한정해 시선이나 집중을 분산시키지 않도록 합니다. 







아동심리상담센터 강남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의 식습관에 대해서 고민하는 시기는 일반적으로 

이유식을 시작하는 시기부터로 

아이가 선천적으로 촉감, 냄새에 민감한 기질을 가졌다면

 쉽게 이유식을 받아들이지 못할 뿐만 아니라 

편식하는 모습이 나타날 수 있다고 전합니다.







따라서 아이에게 한 숟가락이라도 더 먹이기보다는

 식사시간을 놀이시간 처럼 접근하도록 하여 

가족이 함께 즐거운 감정들을 공유하고 

상호작용할 수 있는 경험을 갖도록 해주는것이 필요하고 

더불어 잘 먹지 않는 아이라면 

억지로 많은 음식을 먹이려고 하기 보다는

 적은 양부터 차차 양을 늘려가는 방식으로 접근해야 합니다. 






그리고 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의 식습관 전반을 점검해볼 수 있는 

식습관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아이 식습관에 관한 고민 ! 

엄마의 마음 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심리전문가와 이야기 나누어보세요 :-)


▽ 강남심리상담센터 아동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전국센터 문의하기 ▽




Posted by Hugmom 허그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