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그맘심리상담센터, 장난감 뺏기고 우는 아이 어떻게 하죠 ?



안녕하세요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입니다

오늘 허그맘에서는 아이들의 놀이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상황과 관련된 TIP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Q. 아이가 친구에게 장난감을 뺏기고 울기만 해요. 어떻게 하죠 ?






자녀가 유치원, 키즈카페 등에서  친구들과 노는 과정에서 장난감을 뻇기거나 

아무런 말도 못하고 우는 경우를 보면 

부모님은 속상하고 불편하기 마련입니다.

이럴 때 도와줘야 할지, 그냥 둬야 할지 고민도 되기도 합니다. 

특히나 기질적으로 수줍음이 많고 마음이

여른 아이들의 경우에는 울고 뺏기는 일들이 

습관이 될 수 도 있습니다.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다른 아이들에게는

 큰 문제로 느껴지지 않는 것들이

 기질적으로 예민한 아이들에게는 무섭고 힘든 일이

될 수도 있기 때문에 부모님이 세심한 

관심과 배려가 필요하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첫 번째로 별일 아닌 것에 운다고 "너는 왜 울기만 하니?

그게 울일이니? 왜 뺏기고 그러니? 말로 하면 되지 " 라며

별일 아닌 일에 운다고 윽박지르거나 면박을 주기 보다는 

" 친구가 너 것을 가져가 속상했구나, 속상해서 눈물이 났구나

용기내서 이야기 했구" 라며 오히려 아이의 

마음을 이애해주고 수용해주고 직접 해결해 

나가는 과정울 구제척으로 칭찬해주게 되면 

아이는 자신감을 갖게 된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일상생활에서 

이러한 부모님의 격려와 수용적인 태도 안에서 

아이는 자신의 감정과 해동이 부끄러운 것이 

아니었다는 것을 느끼게 되고 이후 반복된 일이

일어났을 때 직접 해결하고자 하는 힘이 생기게 된다고 조언합니다. 







두 번째 이이들은 성장하면서 친구와 함께 놀고 

또래 관계를 찾게 되는 시기가 옵니다.

이런 시기에서 또래 간 문제는 자연스럽게 

발생할 수 있는 상황입니다.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부모님께서는 

친구들과의 갈등상황, 문제 상황이 발생했을 때 

"우리 아이에게도 그런 시기가 왔구나" 라고 

생각하면서 이것을 교육의 기회로 삼아 볼 수 있다고 전합니다.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만약 친구와 놀다가 장난감을 뺏겼을 경우에는 

"내꺼야 ! 내가 먼저 가지고 놀았어, 내가 놀던 것이 

나에게 돌려줘" 라고 알려주면서 자기 의견과 

권리를 표현하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소극적이라 표현을 잘 못하는 아이라면 

집에서 엄마와 상황극으로 연습을 해보는것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렇게 해도 친구가 돌려주지 않는다면 

친구가 좋아할 만한 다른 장난감을 주면서 

"우리 바꿔서 놀까?" 교환하던지. 

친구와 5분씩 번걸아 가지고 노는 방법을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 심리상담센터 허그맘 TV CF ON AIR EVENT ★






심리상담센터 허그맘에서는 문제 상황이 잘 해결됐다면 

아이와 상대방 아이 모두에게 잘 한 점을 

찾아내 구체적으로 칭찬해줌으로써 

문제 해결에 대한 성공 경험을 느낄 수 있도록 

도와주는것이 필요하다고 조언합니다. :-)



## 심리상담센터 허그맘 SNS 구경하기 ##






▽ 심리상담센터 허그맘 전국센터 문의하기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ugmom 허그맘